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엄마가 느낀 공포, 냄새로 유전된다 목록

조회 : 1808 | 2014-09-25

 
3
 
 
 
엄마가 느낀 공포가 아기에게 유전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놀랍게도 임신 전에 느낀 공포까지 유전된다. 비밀은 냄새다.


미국 미시간대 의대 및 뉴욕대 공동연구팀은 어미 쥐가 임신 당시뿐 아니라 그 이전에 학습한 공포를 아기 쥐에게 전달한다는 사실을 밝히고 그 결과를 ‘미국국립과학원회보(PNAS)’ 7월 28일자에 발표했다. 연구팀은 임신을 하지 않은 암컷 쥐에게 전기자극과 함께 박하향을 맡게 했다. 냄새와 두려움을 연관 지은 것이다. 이 쥐가 새끼를 낳자, 연구팀은 태어난 지 하루밖에 되지 않은 새끼를 데려와 박하향을 맡게 했다. 그러자 새끼는 냄새만으로 마치 전기자극을 느끼는 듯 두려움과 불안감을 나타냈다. 반면 박하향 없이 전기자극만 준 쥐에게선 이런 모습이 나타나지 않았다.


연구를 이끈 자세크 데비엑 박사는 “갓 태어난 아기 쥐는 위험한 것이 무엇인지 전혀 알지 못 한다”며 “하지만 어미 쥐가 냄새를 통해 가르쳐준 위험은 오래 기억할 수 있다”고 말했다.
 
 
주제!
자극 ,유전자
관련단원 보기
*중2학년 2학기 자극과 반응
단호박 영양밥
*중3학년 1학기 생식과 발생
호~ 불면 날아가는 민들레 홀씨
*중3학년 2학기 유전과 진화
'한국인 피부 두께 서양인의 2배 탄력좋고 주름살등 노화는 늦어'
*중3학년 1학기 생식과 발생
사랑을 만드는 마법의 화학 물질, 호르몬 이야기
*중2학년 2학기 자극과 반응
자외선을 쬐면 형광을 내는 복제 개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