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초소형 개미의 머리 잔인하게 ‘참수’하는 초소형 파리 찾았다 목록

조회 : 1941 | 2012-07-17

.

집파리(왼쪽)와 벼룩파리(Euryplatea nanaknihali, 오른쪽) 크기 비교. 벼룩파리는 집파리 몸 길이의 1/15에 불과하다. Inna-Marie Strazhnik 제공
 
‘초소형 파리, 작다고 무시하세 마세요. 개미 머리를 참수하는 행태는 그대로라구요.’

미국 로스앤젤레스 자연사박물관의 곤충학 큐레이터 브라이언 브라운 박사는 태국 깽까찬 국립공원에서 몸길이 0.40mm인 초소형 벼룩파리(Euryplatea nanaknihali)를 발견했다고 ‘미국곤충협회지(Annals of the Entomological Society of America)’ 6월호에 발표했다. 이 파리는 초파리 크기의 1/5, 집파리 크기의 1/15에 불과하다.

이번에 발견된 벼룩파리는 개미 머리에 알을 낳아 번식하는 벼룩파릿과의 일종이다. 벼룩파리 유충은 개미 머리에서 영양을 공급받아 번데기가 된다. 이 과정에서 개미의 머리가 떨어져 나가기 때문에 벼룩파리는 개미를 참수하는 파리로도 잘 알려져 있었다.

연구팀은 이번에 발견된 벼룩파리들이 어떤 개미를 먹이로 삼는지 알아보기 위해 이미 발견된 벼룩파리 6종의 관측 결과를 분석했다. 연구팀은 “초미니 벼룩파리는 몸길이 2.03mm, 머리 길이 0.5mm인 개미 머리에 알을 낳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브라운 박사는 “그동안 1~3mm 크기의 초소형 개미는 파리가 알을 낳기에도 부족할 만큼 머리가 작아 희생되지 않을 것으로 생각돼 왔다”며 “그렇지만 이번 발견으로 머리 크기가 0.5mm에 불과한 초소형 개미 역시 벼룩파리의 공격을 받는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김수비 기자 hello@donga.com
주제!
곤충
관련단원 보기
*초등5학년 2학기 작은 생물의 세계
나 잡아 봐라~ - 곤충의 겹눈
*초등5학년 2학기 작은 생물의 세계
미래의 식량 자원은 식용 곤충이라고?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