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교복, 베개에 변기보다 세균이 많은게 사실인가요? 목록



이 호기심에 1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RE : 교복, 베개에 변기보다 세균이 많은게 사실인가요?

호기심지* 2018-11-08

매일 보통 6~8시간동안 머리를 맞대고 있는 것이 바로 베개입니다. 밤새 엎치락뒤치락 하다보면 우리 얼굴과 직접적으로 닿는 섬유이지요. 그런데 베개나 교복 등 생활 속 밀접한 섬유류 제품에 휴대전화나 변기 등 비 섬유류 제품보다 더 많은 세균이 산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천종식 서울대 생명과학부 교수 연구팀은 섬유제품과 섬유와 비 섬유(고무 등)가 섞인 제품, 비 섬유 제품을 대상으로 세균 검사를 진행하였는데, 조사 대상으로는 섬유제품에 교복, 발매트, 베개가 선정됐고 섬유·비섬유 혼합 제품으로는 인형, 유모차, 유치원가방, 신발 깔창이있었으며,. 비 섬유 제품은 휴대전화, 변기 등이었답니다.


 


분석 결과 휴대전화와 변기 등 비 섬유제품에서는 평균 5.4CFU/㎠의 세균이 검출됐습니다. 그런데 교복, 발매트, 베개에서는 비 섬유류의 96배가 넘는 평균 520CFU/㎠ 이상의 세균이 발견됐다고 합니다. 섬유 및 비 섬유 혼합제품에서도 비 섬유류의 31배인 평균 170CFU/㎠의 세균이 검출된 것이죠. 여기서 CFU(Colony Forming Unit)는 세균을 검출할 때 배양되는 세균의 수를 측정하는 단위로, 1CFU는 세균 1마리를 뜻하는데 이 밖에도 연구팀은 생활 주변 제품에서 여러 종류의 기회감염성 세균이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연구를 진행한 교수님은 ‘기회감염성’ 세균이란 정상인에게는 큰 문제가 되지 않지만 환자나 노약자, 유아 등 면역력이 약한 사람에게는 질병을 일으킬 수 있어 “어린 아이, 노약자 등 면역력이 약한 사람이 사용하는 생활제품의 청결에 주의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