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학은 왜 한쪽 다리로 서서 자나? 목록



이 호기심에 1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RE : 학은 왜 한쪽 다리로 서서 자나?

호기심지* 2018-06-04

 ‘학’이라는 별칭에 어울리게 우아한 자태를 뽑내기로 유명한 두루미. 특히 한 쪽 다리를 들고 머리를 깃털사이에 파묻고 자는 모습은 여러가지로 신비함을 느끼게 합니다. 하지만 그 고고한 자태도 결국은 치열한 생존 전략의 하나일 뿐이라고 합니다. 일반적으로 새는 잠을 잘 때면 추위를 피하기 위해서 배를 지면이나 나무에 대고 머리를 등 속에 묻는 등 피부의 노출부분을 최대한 가랍나다. 하지만 두루미는 주로 물이 고여있는 습지에서 서식하기 때문에 웅크리고 자기가 어렵죠. 그래서 택한 것이 한 쪽 다리만이라도 털 속에 묻어두는 방법입니다. 이 경우 두 다리로 서는 것에 비해 체열의 손실을 줄일 수 있기 때문이죠. 특히 이 때 신체를 받치고 있는 발목에는 일종의 열교환 장치가 있어서 발끝에서 냉각되어 돌아온 정맥피가 여기에서 체내로부터 나온 동맥피의 열을 받아 따뜻하게 데워진 상태로 돌아갑니다. 그리고 열을 방출한 동맥피는 냉각되어 발끝으로 가죠. 이러한 과정이 있기에 두루미는 외부에 노출된 발도 동상에 걸리지 않는 것입니다.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