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지진이 발생하여 그 크기를 설명할 때, '리히터'와 '진도'의 차이가 무엇인가요? 목록



이 호기심에 1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RE : 지진이 발생하여 그 크기를 설명할 때, '리히터'와 '진도'의 차이가 무엇인가요?

호기심지* 2017-11-03

 잘못 사용하기 쉬운 지진 용어들이 있는데요. 그 중에서도 지진의 크기를 설명할 때 사용하는 '리히터(규모)'와 '진도'를 많이 혼용하고 있습니다. '규모'와 '진도'는 지진의 크기를 설명할 때 많이 사용하는 단어인데, 서로 다른 의미인 만큼 제대로 알아두어야 혹시 일어날지 모르는 지진에 알맞게 대응할 수 있겠죠. '규모'는 지진에 의해 발생된 에너지를 등급화해 지진 자체의 절대적 크기를 나타내는 척도입니다. '리히터 규모', '실체파 규모', '표면파 규모' 등이 있으나 특별히 지칭하지 않을 땐 '리히터 규모'를 의미합니다. '진도'는 지표상의 한 지점에서 인체에 느껴지는 진동의 세기나 이에 수반되는 피해에 대한 상대적 척도를 의미합니다. '진도'는 측정 지역에 따라 다르게 나타나지만, '규모'는 하나의 값만 존재합니다. '진도'는 각 나라의 실정에 맞게 사용하며, 우리나라는 일본기상청 진도 계급을 사용하다가 최근에는 미국의 수정 메르칼리 진도 계급을 도입해 사용하고 있습니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지진연구센터 선창국 지진재해연구실장은 지진에서 '진도'라는 용어를 사용할 때는 어디 진앙지에서 규모 몇의 지진이 발생했고, 진도의 측정 지점은 어디인지, 진도가 몇인지를 함께 표현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하네요. 정확한 지표가 있어야 2차피해를 줄이고 정확한 대응을 할 수 있겠죠?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