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색깔로 성격을 알 수 있다? 목록

최근 우울증, 정서불안, 스트레스 등 정신질환에 고통받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미술을 통한 치료가 많은 관심을 끌고 대중화되기 시작했습니다.


미술치료는 미술 활동을 통해 자신의 감정, 내면세계를 스스로 표현하고 어려움을 완화할 수 있는


치료법인데요. 말로 표현하기 어려운 부분까지 자기 생각과 느낌을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도록 


도와줌으로써 완성된 그림을 통해 행복감과 자의식을 높일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색채를 통해 심리, 성격을 파악할 수도 있다고 하여 몇 가지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 좋아하는 색에 따라, 개인의 특성을 무시하고 모두 일반화시키는 행동은 주의해야겠습니다.


 


▷ 빨강: 활동적, 정열적, 충동적인 성향이 강하다.


에너지를 표현해주는 대표적인 색이므로 활기를 되찾고 싶을 때 빨강을 가까이하면 도움이 된다.


▷ 주황: 명랑하고 밝은 성격으로 친밀감을 느끼게 해 주고, 인간관계가 원활하다.


주황색은 긍정적인 변화나 사회성 발달에 도움이 된다.


▷ 노랑: 밝고 희망적인 색으로, 통솔력 있고 사교적, 지적 영역에 대한 모험심이 강한 사람이


좋아하는 색이다. 몸이 나른할 때 노랑을 가까이하면 운동신경을 활성화 시킬 수 있다.


▷ 초록: 생기, 안정을 표현하는 대표적인 색이다.


초록을 좋아하는 사람은 협조성과 균형감각이 뛰어난 타입으로 온화하고 솔직한 성격의


사람이 많다. 시력이 약한 사람은 초록색을 자주 접하는 것이 좋다.



▷ 파랑: 시원함과 냉정함을 표현하는 파랑을 선호하는 사람은 심사숙고, 자기통제를 잘하고,


차분한 경향이 강하다. 파란색은 부교감 신경계에 작용하여 집중력과 안정을 필요로 하는 곳에서도


많이 쓰인다.


▷보라: 창의적, 감수성이 풍부하고 자의식이 강한 편이다.


창의성을 높여 개성을 개발하는데 보라색을 가까이하면 도움이 된다.

이 호기심에 1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RE : 감사합니다.

김태* 2012-09-22

네~!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