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몽고반점은 한국인에게만 있나요? 목록

보통 몽고 반점이라고 부르는 몽고반(Mongolian spot)은 신생아나 유아의 등 또는 엉덩이 등에 나타나는 청색의 반점을 말해요. 이는 몽골계 인종이 지닌 특징의 하나라는 데서 붙여진 이름인데요. 진피의 심층에 있는 멜라닌 색소 세포가 모인 것이 표피를 통해 보이는 것으로 출생 후 2개월 까지 가장 빛깔이 진하고 그 이후 점차 퇴색해 11∼12세가 되면 거의 보이지 않아요. 몽고반점은 아시아계 민족에게서 많이 나타나는데 한국 어린이는 90%이상 지니고 있어요. 백인에게서도 몽고 반점을 찾아볼 수 있지만 대략 5%정도에 불과해요. 백인 중에서 지중해 연안 출신의 가계에서는 몽고 반점이 많이 나타나고 흑인의 경우 색소세포는 있으나 표피의 색소에 덮여서 없는 것처럼 보일 뿐이예요.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