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가을에 단풍이 드는 이유 목록

가을이 되면 나무들은 노란색, 혹은 붉은색으로 잎을 물들이며 겨울을 준비합니다. 여름내내 그렇게 푸르던 잎이 단풍이 드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잎의 푸르름을 지키는 것은 잎 속의 엽록소입니다. 여름에는 강한 빛과 적당한 온도로 광합성이 활발하게 일어나지만 겨울이 되면 그렇지가 못합니다. 그렇게 되면 잎은 에너지만 소모하므로 필요가 없어지고 겨울이 오기전에 제거해야 합니다. 그래서, 가을로 접어들면 잎으로 보내는 수분과 영양분을 줄이게 됩니다. 그러면, 엽록소는 조금씩 파괴되고 잎은 푸른색을 잃어갑니다. 이때 엽록소가 사라진 자리에는 그동안 엽록소의 푸른색에 가려져 있던 잎속의 카로틴과 크산토필이라는 노란 색소가 모습을 드러내 잎을 노랗게 물들게 합니다. 한편 붉은 색 단풍은 엽록소가 사라지면서 원래 잎속에 있던 색소가 나타나는 것이 아니라 잎이 안토시아닌이라는 새로운 색소를 만들어 붉어진다고 합니다. 단풍이 드는 나무들은 모두 가을에 잎이 떨어지는 낙엽수들인데, 이와는 달리 사철내내 푸른 잎을 자랑하는 상록수도 있습니다. 상록수 중에서도 색깔이 변하는 종류가 있으나 대개의 상록수들은 낙엽수에 비해 잎이 두껍고 질겨 춥고 건조한 겨울을 무사히 지낼 수 있기에 낙엽을 만들지 않습니다.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