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위험한 여름철 고혈압 목록

일반적으로 고혈압은 겨울철에 주의해야 하는 질환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추운 날씨로 인해 혈관이 수축되어 고혈압, 뇌졸중 등 심혈관계 질환이 발생할 가능성이 크기 때문입니다. 보통 더운 여름철에는 혈압이 낮아진다고 알려져 있어, 상대적으로 방심하는 경우가 많은데, 고혈압 환자는 여름에도 관리를 소홀히 하면 안됩니다.


냉방기 사용으로 인해 찬 공기에 노출되면 말초혈관이 수축돼 심장 부담이 늘고 심장이 빠르게 뛰어 혈압이 급상승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여름에 땀 배출이 늘어나면서 혈액이 농축돼 혈전이 잘 생겨 이로 인한 뇌혈관질환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뇌혈관질환별 외래진료 환자수는 더운 여름철인 7~8월(497,604명)이 본격적으로 추워지는 10~11월(496,760명)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따라서 추운 겨울 못지않게 냉방기 사용이 급증하는 여름도 고혈압 환자의 주의기간입니다. 여름철 고혈압 환자들은 우선, 실내 외 온도차이에 유의해야 합니다. 에어컨 등 냉방기 사용이 빈번 해지면서 지나친 냉방은 실내 외 온도차이를 적게는 5도에서 많게는 10도까지 벌여 놓습니다. 급격한 온도차이가 있는 환경에 노출되는 것은 혈압을 상승시키는 위험요인이므로 고혈압 환자의 경우 냉방기 사용시 실내 외 온도차이가 4~5도가 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또한 더위를 식히기 위해 냉수로 샤워하는 것도 피해야 합니다. 무더위로 확장된 혈관이 갑자기 수축하면 혈압이 급상승하기 때문입니다. 탈수는 고혈압을 악화시킬 수 있는 요인 중의 하나이기 때문에 야외활동을 할 때는 목이 마르지 않더라도 20분 간격으로 물을 한 컵 이상 마셔주면 좋습니다.

이러한 주의사항과 함께 고혈압 환자는 치료제 복용을 거르면 안 됩니다. 고혈압 치료제는 매일 복용하는 것이 원칙이나, 일반적으로 여름철에는 혈압이 낮아졌다고 생각돼 임의로 약 복용을 중단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고혈압은 협심증, 심근경색, 뇌졸중 등 치명적인 합병증의 원인이 되기 때문에 고혈압 약 복용은 규칙적으로 이루어져야 합니다. 최근에는 고혈압 환자가 단일제를 여러 개 복용하는 문제를 간편하게 하기 위해 두 개의 알약을 하나로 합친 약이 나와 복용이 편리해졌습니다.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