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하품을하면 눈물이 나는 이유 목록

하품을 하면 눈물이 날 때가 있습니다

우리는 흔히 슬플 때 눈물을 흘립니다. 그러나 사실 눈물이란 슬플 때만 나오는 것은 결코 아닙니다. 화가 나
거나 또 너무 기뻐도 눈물은 나옵니다. 또 양파나 마늘같이 매운 맛이 나는 야채를 다룰 때, 그리고 하품을 해
도 역시 눈물이 나옵니다

따라서 눈물은 언제나 조금씩은 나오고 있다고 말하는 편이 보다 정확할 것입니다.

눈물은 눈꺼풀 위쪽의 '누선(눈물샘)'이란 기관에서 만들어집니다. 그리고 계속해서 거의 느낄 수 없을 만큼
조금씩 흘러내려서 눈 표면에 달라붙는 먼지 같은 것을 씻어 냅니다.

그리고 이렇게 흘러나온 눈물은 눈의 옆쪽에 있는 '누낭(눈물주머니)'이란 기관에 모이게 됩니다. 우리가 하
품을 하면 얼굴 근육이 움직이면서 바로 이 누낭을 세게 누르게 되기 때문에 그곳에 모여 있던 눈물이 넘쳐
흘러나오는 것입니다.

이런 이유로 인해 몇 번 계속 하품을 하면 나중에는 누낭이 텅 비게 되어 결국 눈물은 더 이상 나오지 않게 됩
니다.

한편 양파를 썰 때 눈물이 나는 것은 경우가 약간 다릅니다. 이것은 양파에서 눈에 해로운 휘발성 화학 물질
이 나와 기체 상태로 눈에 들어가기 때문에, 이것을 씻어 내려고 누선에서 많은 양의 눈물을 흘려 보내는 것
입니다.

그 외에 큰 먼지나 연기 같은 것이 눈에 들어갔을 때, 따끔거리면서 눈물이 나는 것도 역시 같은 원리입니다.

또 하품을 크게 하면 귀가 멍해지는 느낌이 들 때가 있습니다. 그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하품을 할 때에는 입을 매우 크게 벌려 몸 속에 괴어 있는 이산화탄소를 빨리 밖으로 내보내기 위하여 큰 호
흡을 하게 됩니다. 이 때는 음식을 씹는 작용을 하는, 턱에 붙어 있는 근육이나 얼굴에 있는 여러 근육이 일제
히 긴장을 하게 됩니다.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