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조선시대 때는 소방서가 있었을까요? 목록

불이 나면 한걸음에 달려와 주는 소방서는 우리 생활 안전을 위해 꼭 필요한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 소방서
는 옛날에도 있었을까요?

조선 전기에는 한양에는 화재가 많이 발생했다고 합니다. 그도 그럴것이 옛날은 집이 초가집이었고 아궁이
를 때고 장작을 연료를 쓰는 등 불이 탈 만한 것이 많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초가집을 기와집으로 바꾸고 불
을 맊는 방화장이라는 담을 쌓았다고 합니다. 그리고 금화도감이라는 지금의 소방서 역할을 하는 관청을 세
웠다고 합니다. 그뒤 수성금화사라고 명칭을 개명한 이곳에는 멸화근이라는 상근 소방대원이 있었는데 한자
를 풀어보면 불을 없애는 군사라는 뜻입니다. 언제나 대기하고 있다가 불이 나면 달려가서 불을 끄는 한마디
로 지금의 소방관이었습니다.

조선시대에는 고의로 혹은 실수로 불을 낸 자 뿐만 아니라 불로 남에게 피해를 입히거나 상처를 입힌 자도 처
벌했다고 합니다.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