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색맹과 색약의 차이는 뭔가요? 목록

색맹은 우리가 흔히 알고 있듯이 색깔을 구분하지 못하는 것을 말합니다.
대부분이 선천적이며,
후천적으로는 망막질환이나 시신경질환의 경우에 볼 수 있으나 그 예는 드뭅니다.

사람의 망막의 시세포에는 추상체와 간상체가 있는데,
추상체는 밝은 곳에서 작용하여 색을 감각하지만 간
상체는 어두운 곳에서 작용하여 색을 감각하지 못합니다.
따라서, 어느 정도 이상의 밝기가 없으면 사람의 눈은 색을 감각하지 못합니다.

색맹은 전색맹과 부분색맹으로 대별되며,
부분색맹은 적록색맹과 청황색맹으로 나뉘고
또한 적록색맹은 적색맹과 녹색맹으로 세분됩니다.

[ 전색맹 ]
매우 드물며, 전혀 색을 감각하지 못하기 때문에
외계의 사물을 흑백사진과 같이 다만 명암이나 농담을 느낄 정도입니다.
녹색(정상자는 황색)을 가장 밝게 느끼고, 적색을 어둡게 느낍니다.
대개는 약시를 동반하고 시력은 보통 0.1 이하입니다.
이것은 추상체의 기능이 없고 간상체의 기능만이 존재하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 부분 색맹 ]
적록색맹이 색맹 중에서 가장 많습니다.
적록색맹은 적색과 녹색 ·회색, 청황색맹은 청색과 황색 ·회색의 구별이 곤란합니다.
적록색맹은 적색맹과 녹색맹으로 나뉘고,
적색맹은 적색과 그 보색인 청록색이 무색으로 보이며,
녹색맹은 녹색과 그 보색인 적자색이 무색으로 보입니다.
그러므로 신호등의 교통신호를 잘못 보는 수가 있습니다.

적록 색각 이상자는 한국에서는 여자가 남자의 1/10 정도밖에 되지 않습니다.
이것은 반성열성유전이 행하여지기 때문입니다.
그 유전자는 성염색체에 있는데, 여성에서는 성염색체가 1쌍 있으므로
두 성염색체가 함께 그 유전질을 갖지 않는 한 증상으로서는 발현하지 못하며,
남성에서는 1개뿐이므로 유전질이 있으면 증상이 발현됩니다.

따라서, 여자에게는 이 증상의 출현율이 낮고,
흔히 건강하고 정상으로 보이는 여자를 통하여 그 자녀에게 유전됩니다.
양친이 혈족결혼을 할 경우는 발현율이 높아집니다.


[ 색약 ]
정상인에 비하여 강한 자극이 아니면 느끼지 못하는 색맹의 정도가 약한 것을 말합니다.
전색약·적록색약·청황색약으로 대별되는데,
보통 빈도가 많은 것은 적색과 녹색에 대하여 감수성이 감퇴된 적록색약이며,
적록색맹과 함께 적록이상이라고 합니다.
적록색약은 적색약(제1색약)과 녹색약(제2색약)으로 나누며,
회갈색이나 황색이 적색 곁에 있으면 녹색으로 보이고,
녹색 곁에서는 적색으로 보이는 것이 특징입니다.
색맹과 마찬가지로 반성열성유전이며, 의학적으로 치료할 수 없습니다.


출처 : 야후 지식검색
http://kr.ks.yahoo.com/service/ques_reply/ques_view.html?dnum=FAN&qnum=5907709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