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상추를 먹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이유는? 목록

지나치게 스트레스를 받거나 우울할 때
상추를 먹으면 한결 기분이 좋아지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상추잎을 꺾을 때 나오는 흰 즙에 진정작용을 하는 락투세린과 락투신 성분이 들어 있기 때문.

예민한 신경을 누그러뜨리기도 해 오랫동안 상추를 먹으면
두통이나 불면증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된다.
상추즙을 내어 마시는 것도 좋은 방법.
하지만 많이 먹을 경우 졸음과 나른함을 불러올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동의보감’에 의하면 상추는 성질이 차고 맛이 쓰며
오장을 편안하게 하고 가슴에 막혔던 기를 통하게 하는 야채다.
또한 치아를 희게 하고 피를 맑게 하며 해독 작용을 해 술을 자주 마시는 사람에게 좋다.

실제로 술을 많이 마셔 머리가 아프고 속이 더부룩한 날
상추즙을 마시거나 다른 야채와 함께 주스를 만들어 마시면
속이 한결 편해지고 머리도 가뿐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반면 몸이 냉한 사람은 상추를 먹을 경우 배가 차가워지는 경우가 있으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출처 : 야후 지식검색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