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바닷물은 왜 짤까? 목록

그것은 바닷물 속에 들어있는 염화나트륨이라고 하는 소금 성분 때문이다.

그밖에 염화마그네슘, 황산마그네슘, 황산칼슘, 황산칼륨 등의 성분도 녹아 있는데, 이들 성분은 쓴맛을 내
게 하는 원인이 된다. 또한 바닷물 속에는 질소나 산소, 이산화탄소 등의 기체도 녹아 있고, 플랑크톤의 먹
이가 되는 인산염, 질산염, 규산염 등과 같은 영양 염류도 들어 있어서 바다 속에 많은 생물들이 살아갈 수
있는 것이다.

이처럼 바닷물 속에는 여러 가지 성분들이 녹아 있지만 그 중 가장 많이 녹아 있는 것이 소금(NaCl) 성분이
다. 염전에 바닷물을 가둬 놓고 증발시키면 소금을 얻을 수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바닷물은 왜 마실 수 없을까?

뜨거운 한여름의 바다에 표류하는 사람은 아무리 심한 갈증에 시달린다 하더라도 주변의 무진장한 바닷물
을 마실 수가 없다. 우리 몸의 세포에는 적당량의 무기 염류가 있어 세포의 삼투압과 pH를 유지시키고 있는
데 그 농도는 약 0.9%가 된다. 그러나 바닷물의 무기 염류 농도는 약 3%이며 우리 몸의 세포액 농도보다 진
하다.

그러므로 바닷물을 마시면 혈액 중의 무기 염류 농도가 세포액의 농도보다 진해져 세포로부터 혈액이나 림
프로 물이 빠져 나오게 된다. 그 결과 혈액의 양이 많아지게 되고, 신장은 혈액의 농도를 일정하게 유지하기
위해 염류나 물을 배출시키지만 겨우 2% 정도의 염류만을 배출할 수 있을 뿐이다. 무기 염류가 3% 섞인 바
닷물을 1L 마셨다고 하면 2%의 염류를 품고 있는 오줌을 1.5L 이상 배출하지 않으면 체액의 농도가 유지될
수 없다. 바닷물에 들어 있는 염류를 체내에서 제거하기 위해서는 마신 바닷물보다 더 많은 오줌을 배출해야
만 한다.

그러므로 마신 바닷물보다 더 많은 양의 물이 조직 세포로부터 빠져 나오게 되어 결국 탈수 현상을 일으켜
죽게 되는 것이다.

실제로 표류자가 바닷물을 1L를 마실 때마다 0.5L이 체액이 감소된다고 한다.

출처: 중학과학공부방

이 호기심에 1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RE : 바닷물은 왜 짤까?

이채* 2015-04-06

염화 나트륨때문이다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