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파마의 원리 목록

여성의 머리 모양에 혁신을 일으킨 것은 단연 파마다. 자연적인 형태의 머리 모양을 다양한 형태로 바꿀 수
있는 파마의 ‘마술’은 대부분의 여성들이 한번쯤은 해봤을 정도로 대중화됐다. 곱슬머리는 곧게 펴주고, 말총
머리는 곱슬곱슬하게 말아주고, 곱슬 정도를 조절함으로써 부드럽고 우아한 머리 모양을 만들어주는 게 파
마의 장점이다. 여성의 전유물처럼 여겨졌던 파마를 최근에는 남성들도 많이 한다. 자신의 이미지를 머리 모
양으로 새롭게 해보려는 시도가 남성들에게도 예외는 아니기 때문이다.



파마는 화학반응을 제대로 이용하지 않고는 절대 할 수 없다. 생머리를 곱슬곱슬한 머리로 만들려고 둥근 막
대에 둘둘 말아 감고 아무리 있어봐야 그 모양이 유지되지 않는다. 역으로 곱슬머리를 펴기 위해 잡아당겨
곧게 편 뒤 추를 메달아 놓는다고 해도 역시 추만 떼고 나면 어느 새 원래 곱슬머리로 돌아가 버린다. 머리
결에 근본적인 변화를 주는 화학반응 과정을 중간에 넣지 않고 단지 물리적인 힘만 가했기 때문이다.

모발의 주성분은 게라틴의 폴리펩타이드 사슬이 여러 개의 측쇄결합으로 연결되어 있다. 마치 그물형태처
럼 보인다. 파마를 하려면 이렇게 단단하게 연결된 측쇄결합을 하고 있는 이황화결합을 잘라줘야 한다. 머리
결의 내부 구조를 바꾸는 것이다. 이렇게 하는 것은 원하는 형태의 모발의 모양을 만든 뒤 원래의 모발 구조
로 화학구조를 바꿔버리면 모발 모양이 원래대로 되돌아 가지 않기 때문이다.

황과 황이 연결된 선을 끊어주는 것을 환원이라고 한다. 환원제로는 티오를리콜산과 염 또는 시스테인 염산
염을 사용한다. 파마를 하러 가면 맨 처음 모발에 바르는 것이 이것들이다. 이런 약품으로 머릿결을 부풀게
하고 동시에 부드럽게 만든다. 물론 이 과정을 통해 황과 황의 결합이 끊어지며, 황에는 수소가 대신 달라붙
는다.

머리결의 내부 구조를 이처럼 먼저 바꾼 다음 모발을 어떤 형태로 바꿀 것인가에 따라 필요로 하는 롯드(곱
슬의 정도를 결정하는 원통형 플리스틱)에 머리채를 세게 당겨 감는다. 그러면 평상시의 머릿결보다 더 늘어
난 상태에서 둥그렇게 말리게 된다. 그렇게 말린 모발이 원래 구조로 돌아가도록 하는 산화제를 바른다. 즉,
모발의 형태를 만든 뒤 맨 처음 모발의 구조로 돌아가게 하는 것이다. 이는 모발의 기억력을 구불구불하게
곱슬이 된 상태가 정상인 것처럼 인식하게 하는 것과 비슷한 작용이다. 단지 물리적인 힘만 줬을 때는 원래
의 말총머리만을 머리 결이 기억하고 있기 때문에 그 상태로 돌아가지만 파마는 그 기억력을 바꿔버리는 것
이다.

산화제를 바르면 황에 달라붙어 있던 수소는 물로 변해 사라지고 다시 황과 황의 결합이 만들어진다. 원래
머리 구조가 된 것이다. 산화제로는 일반적으로 브롬산나트륨과 과산화수소를 사용한다. 파마를 할 때 롯드
로 돌돌 말은 뒤 비닐 모자를 뒤집어 쓰거나 뜨거운 곳에 머리를 집어 넣고 한참 기다리는 과정을 거친다. 이
는 화학반응에 필요한 열을 가급적 많이 공급해 파마가 잘되도록 하는 것이다. 이것이 파마의 원리다.

출처: 한국바스프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