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동물만 들을 수 있는 소리가 있다는데 어떤 소리일까? 목록

동물이 소리로 감지할 수 있는 음파의 범위를 가청 범위라고 합니다. 사람은 진동수가 16∼20,000 헤르츠
(Hz)정도이구요, 나이가 먹을수록 높은 음을 듣지 못합니다.
20Hz 이하의 소리는 초저음파, 2만Hz 이상의 소리는 초음파라고 하는데 사람은 이 영역의 소리를 들을 수
없습니다.
하지만 동물들은 사람과 다른 고유의 가청 주파수를 가지고 있어 사람이 들을 수 없는 소리를 듣기도 하고
내기도 하죠.

가청 범위를 보면 조류는 사람과 비슷하고(그렇기 때문에 조류의 소리는 잘 들리며, 아름답게 들리는 것이라
고 합니다), 양서류와 파충류는 저음에 민감하며,
곤충은 고음에 민감하여 사람이 느끼지 못하는 60,000Hz의 초음파도 감지합니다

초음파를 잘 듣는 동물로는, 박쥐가 있습니다. 박쥐는 2만Hz 이상의 초음파를 이용해 그들만의 언어로 의사
소통을 합니다. 초음파를 이용하는 또다른 동물에는 쥐와 돌고래가 있는데, 쥐는 박쥐와 달리 초음파로 영상
을 만들기보다 상호간의 의사소통 수단으로 사용합니다. 만약 사람이 쥐의 초음파를 들을 수 있다면, 쥐와
의사소통을 할 수 있을지도 모르죠^^

사람이 들을 수 있는 최저음보다 더 낮은 주파수의 초저음파를 이용하는 동물에는 코끼리가 있습니다. 코끼
리는 12Hz 정도의 초저음파를 이용해 짝을 찾고 서로의 정보를 주고 받는데,
발정기가 났을 경우, 생식을 하기 위해 근처의 수컷 코끼리들을 부르기 위해 초저음파를 냅니다.
소리는 주파수가 높을수록 멀리 퍼져나가지 못합니다. 반대로 낮은 소리는 멀리 퍼져 나가죠. 따라서 박쥐
의 초음파는 20km이상 전달이 불가능하지만, 코끼리의 경우 수km까지 전달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사람 85∼1100까지를 내며 20∼20000까지를 들을 수 있습니다.
개 : 452∼1080까지를 내며, 15∼50000까지 듣습니다.
고양이 : 760∼1520, 60∼65000
박쥐 : 10000∼120000, 1000∼120000
메뚜기 : 7000∼100000, 100∼15000
청개구리 : 50∼8000, 50∼10000
사자 : 110∼1076
말 : 320∼3040
돌고래 : 7000∼120000, 150∼150000
악어 : 20∼6000
나방 : 3000∼150000

대부분의 동물들은 자신이 못듣는 소리는 만들어 낼 수 없습니다. 그러나, 메뚜기는 예외이죠. 메뚜기는 울
퉁불퉁한 복부에 다리를 비비는 색다른 방법으로 소리를 내기 때문에 그 높은 주파수의 울음소리는 메뚜기
자신은 말할 것도 없고, 거의 모든 다른 동물의 가청영역을 훨씬 능가하는 특수한 경우에 속합니다^^

참고적으로 인간의 귀는 매우 넓은 영역을 들을 수 있는데, 모기의 날개소리로부터 그 크기의 10조배나되는
대포소리까지 들을 수 있다고 합니다 ^^

출처: 사이언스올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