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불법복제 방지는 '워터마크' 효과로 한다? 목록

지폐나 컴퓨터 등의 분야에서 불법복제를 막기 위해 개발된 복제
방지 기술로, 젖어 있는 상태에서 그림을 인쇄하고, 이를 말린
뒤 다시 양면을 인쇄하는 기술입니다. 하지만 이는 미술품이나
저작물 또는 지폐와 같은 경우에 한정되고, 디지털 콘텐츠에 사
용되는 워터마크는 다른 방법을 이용합니다.

먼저 지폐의 경우에는, 예를 들어 1만원권의 경우 세종대왕의 초
상화가 있는 면의 왼쪽 여백에는 불빛에 비춰 보아야만 드러나
는 초상화가 있는데, 이것이 바로 워터마크입니다. 이 워터마크
는 첨단 복사기나 컴퓨터 스캐너(전자색분해기)로도 거의 재생하
기 어려워 위조지폐를 식별하는 데 중요한 근거가 됩니다.
이와 같이 미술품·저작물·지폐 등에 육안으로는 보이지 않는
특수한 형태의 표시를 해두는 워터마크를 가리켜 흔히 프린트 워
터마크라고 합니다.

디지털 워터마크는 디지털 콘텐츠에 사용자만이 알 수 있는 아이
디(ID) 또는 정보 등의 부호를 삽입하거나, 영상·음성 등의 신
호에 특정한 코드나 유형 등을 삽입하는 기술입니다. 이 역시 불
법복제를 방지하고, 데이터 소유자의 저작권과 소유권을 효율적
으로 보호하기 위한 기술로, 이 디지털 워터마크는 사용자가 이
미지를 보거나 소프트웨어를 사용하는 데는 전혀 지장을 주지 않
으면서도 원본의 출처나 복제 경로를 찾아내는 데는 아주 효과적
입니다.


네이버지식 jinuu 님의 글에서 발췌하였습니다.
(http://kin.naver.com/db/detail.php?
d1id=1&dir_id=101&eid=JtML/rbWy3XT/AcLa563UZChQIRi5ofX&l_url
=L2FoYS9haGFfbGlzdC5waHA/dHlwZT1LSU4mJmRpcl9pZD0zMDYmZG9jaWQ
9MjkxNg==)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