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강아지도 땀샘이 있다? 목록

개의 땀샘은 발바닥이라고 그렇게 많이들 알고 계시는데 엄밀히
말하면 발뒤부분입니다. 하지만 이 땀샘이 워낙 작다보니 체온조
절을 입으로 많이 하는거죠.

강아지가 특히 더워하는 여름에는 강아지 털을 다 밀어주기 보다
는 배부분과 발바닥만 밀어줘도 상당한 시원함을 느낄수 있답니
다. 강아지는 배를 깔고 바닥에 눕는걸 좋아하기 때문에 배부분
의 털이 짧다면 방바닥의 시원함을 더욱 잘 느낄수 있겠죠. 땀샘
이 있는 발바닥쪽도 짧게 잘라주면 체온조절에 용이 하답니다.

엄밀히 말하면 강아지의 땀샘은 피부가 아니라 발바닥이 있는 발
뒤쪽부분이며 이 부분이 워낙에 작다보니 혓바닥이 체온조절을
많이 도와주는 쪽이죠.


네이버 지식 naabee0404님의 글에서 발췌하였습니다.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