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우리나라 사람이 콧대가 낮은 이유는? 목록

콧대는 콧구멍 속으로 외부 공기가 들어가는 통로의 길이를 결정
해 줍니다. 콧대가 높으면 당연히 외부 공기가 들어가는 길이가
길어지고 낮으면 반대가 되겠지요. 우리 콧구멍을 통해 들어가
는 공기는 허파로 들어가서 혈액 속으로 산소를 공급하는 역할
을 하게 됩니다. 공기가 콧속을 통과해서 허파에 도착하는 동안
두 가지 중요한 작용이 일어납니다.

하나는 공기의 온도를 조절하는 작용이고 또 하나는 공기의 습도
를 조절하는 작용입니다. 차가운 공기가 콧속을 통과하는 동안
어느 정도 덥혀져서 허파에 도착합니다. 그리고 건조한 공기가
콧속을 통과하는 동안 비강을 통해 습기를 머금고 허파로 전달됩
니다. 또한 숨을 내쉴 때는 정반대의 작용이 일어나서 허파 속
의 따뜻하고 습한 공기가 코를 통해 빠져나가면서 온도와 습기
를 다시 우리 몸으로 돌려주고 가는 것이지요.

이러한 과정이 일어나지 않는다면 우리가 살기위해 숨을 쉬는 동
안 엄청난 양의 수분을 잃어버리게 되고 따뜻한 점액으로 덮여있
는 우리 허파는 바싹 말라버리게 될 것입니다. 따라서 외부의 공
기가 따뜻하고 수분이 많은 지역과 반대로 차고 건조한 지역에서
는 공기가 콧속을 통과하는 시간에 대한 요구도 달라질 것입니
다.

그래서 차고 건조한 지역의 사람들은 주로 콧대가 높아서 공기
가 통과하는 동안 더 많은 시간 비강에 머무르며 온도와 습도를
머금고 허파로 들어가도록 하고 숨을 내쉴 때도 더 오랜 시간 머
무르며 습도를 낮추어서 나가도록 하지요. 반면 습하고 따뜻한
지역 사람들은 그렇게 콧대가 높을 필요가 없답니다. 각 민족들
이 오랜 세월 살아오면서 그 지역에 적응한 결과라고 보면 될 것
입니다. 콧대는 자존심의 기준도 아니며, 미인의 잣대는 더욱 아
닌 것은 분명하지요?


야후! 지식검색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대학 신정섭 교수님의 글에
서 발췌하였습니다.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