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왜 테니스장에 소금을 뿌릴까요? 목록

학교나 공 사설 체육시설에서 흙으로 된 운동장을 신설하거나 사용 도중에
흔히 소금을 뿌리는 것을 볼 수가 있다. 그 중에서도 특히 테니스장은 수시
로 소금을 뿌려 주고 있다. 이러한 테니스장을 보면 어지간한 바람이 불어
도 먼지가 나지 않고 비가와도 빗물이 배수가 잘되며 흙이 아주 단단하게
다져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테니스장에는 어떠한 흙을 사용하여야 배수가 잘되고 오랫동안 균열과 먼지
가 생기지 않는가 하는 방법을 알기 위하여 흙의 종류와 소금의 성질을 위
주로 하여 실험, 분석한 결과

모래, 진흙, 마사에 맑은 물과 소금물을 각각 부어 물이 빠지고 건조되는
시간을 측정한 결과 맑은 물을 부은 황토가 2일만에 건조되고 소금물을 부
은 모래가 2개월이 넘도록 수분을 함유하고 있었으며 물이 빠진 후의 단단
한 정도는 마사, 황토, 모래 순이다. 소금물의 농도가 진할수록 습기를 오
랫동안 보존하며 또 밤에는 공기 중의 수분을 계속 흡수하고 있었다. 단순
하게 건조시키지 않고 압력을 가하여 다져지는 정도는 황토, 모래, 마사의
순이었으며 소금물의 농도가 진할수록 흘러나온 물의 양이 작은 것으로 보
아 소금의 성분이 모래 속에 침투하여 수분을 함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
다.

결과적으로 테니스장의 흙에 소금을 뿌려 다져 줌으로써 계속적으로 수분
을 함유하고 있어 먼지가 나지 않고 흙의 상태가 단단하게 유지됨을 알 수
있다.

◆국립중앙과학관에서 발췌했습니다.

아직 호기심이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회원 여러분이 함께 해결해주세요.

호기심 답변하기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호기심 질문하기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