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독감 바이러스 없는 세상을 만들어봐요 목록

조회 : 980 | 2003-11-24

성함
서상희
전문분야
농업/임업/어업/광업
직장직무
충남대학교 , 수의과대학 수의학과 교수
직업/업무
현재 충남대 수의과대학 교수로 있으며, 면역학을 강의를 하고, 독감바이러스에 대해 연구를 하고 있습니다.
경력
1988년 경북대학교 학사 1997년 Texas A & M university 박사 2002년~현재 충남대학교 수의과대학 교수 2003년 젊은 과학자상 (국제독감바이러스 학회)
QST : 어떻게 수의학에 관심을 가지게 되셨나요?
ANS: 저는 경북 영천의 가난한 농촌 마을에서 태어났는데 어릴 때부터 동물을 치료하는 수의사가 되고 싶었습니다. 물론 지금은 동물을 치료하는 임상수의사의 길이 아닌 학생들을 지도하고 사람과 동물을 방어하는 독감바이러스를 연구하는 과학자의 길을 걷고 있습니다.


QST : 수의학의 연구를 위해 어떤 것들을 준비, 공부해야 할까요?
ANS: 수의학은 다양한 분야의 지식을 배울 수 있는 매우 흥미로운 학문이라고 생각하며, 생물학, 화학뿐만 아니라 외국의 서적을 쉽게 이해하기 위해 영어도 열심히 공부하면 수의학을 배우는데 많은 도움이 되리라고 생각해요.


QST : 학창시절 좋아했던 과목은요? 이 일을 하는데 도움이 되셨나요?
ANS: 미생물학 중에서 바이러스학 분야를 가장 좋아했으며, 대학 졸업 후에는 꼭 미국에 유학 가서, 바이러스를 전공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바이러스는 일반 현미경으로도 보이지 않는 세상에서 가장 작은 미생임에 매혹되었습니다. 이 매혹은 독감바이러스를 연구하는 과학자가 되는데 커다란 도움이 된 것 같습니다. s('-⌒)v~♡


QST : 연구하시면서 가장 보람될 때는 언제이세요?
ANS: 연구는 돈으로도 살수가 없는 소중한 경험이라고 생각해요. 아무도 밝히지 못한 분야를 자기 자신이 세계에서 처음으로 규명했다고 생각해 보세요. 개인적으로는 연구의 가장 보람될 때는 본인이 처음으로 홍콩 조류독감바이러스의 인체손상기전을 규명했을 때 입니다. 연구의 결과가 나의 이름과 함께 저명한 논문집에 발표되어 세계의 학자들이 나의 논문을 읽는다고 생각하면은 과학자의 길이 얼마나 멋진 길인가 하고 늘 생각합니다.


QST : 도전하고 싶은 일, 연구 분야는요?
ANS: 독감바이러스는 매년 겨울이면 단골손님처럼 우리에게 다가와 우리를 괴롭히고 있습니다. 독감바이러스는 동물에서 사람에게 전파하여 치명적인 질병을 야기하는 매우 무서운 미생물입니다. 약 30년 주기로 현재 매년 겨울에 찾아오는 독감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독감이 찾아와 단숨에 수천만의 사람의 생명을 앗아 가곤 합니다. 이러한 인류의 생명을 위협하는 치명적인 독감바이러스를 방어하는 백신을 개발하는 게 본인의 연구의 최대 목표입니다. 독감바이러스가 없는 세상을 만들고 싶습니다.


QST : 이 분야에 관심을 가진 청소년을 위해 한 말씀 부탁드려요.
ANS: 우리나라는 독감바이러스를 비롯한 중요한 바이러스질병을 연구하는 세계적 과학자가 너무나 적은 실정입니다. 한번 상상을 해보세요. 여러분의 연구가 치명적인 바이러스성 질병에서 인류를 구할 수 있는 소중한 발판이 되었다고 말입니다. 작년의 사스에서 보듯이 인류의 최대의 적은 전쟁이 아니라 무서운 바이러스성 질병이라고 많은 과학자들은 믿고 있습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꿈이 독감바이러스를 등을 연구하는 과학자가 되었으면 하는 게 저의 바램입니다.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관련직업정보
수의사
관련 학과정보
수의학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