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기하학의 미해결 문제에 도전해봅시다! 목록

조회 : 1645 | 2003-06-27

성함
황준묵
전문분야
과학/공학 분야
직장직무
고등과학원, 교수
직업/업무
아직 풀리지 않고 있는 수학문제를 푸는 것이 수학자가 하는 일입니다. 풀어 볼 만하다 싶은 문제를 하나 잡고 여러가지 상상력을 동원해서 풀어 보려고 시도합니다.그와 관련된 문제를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풀었나하는 것도 참고로하고, 전혀 엉뚱한 데에서 아이디어를 얻기도 하지요.
경력
서울대학교 물리학과 학사 미국 하버드대학 석사,박사 1996년 서울대학교 수학과 교수 1999년~ 현재 한국과학기술원 (KAIST) 부설 고등과학원 교수 2001년 제8회 한국과학자상 수상
QST : 어떻게 이 분야에 관심을 가지게 되셨나요?
ANS: 고등학교 때는 물리에 관심이 있어서 대학교는 물리학과에 진학했는데 수학과목을 수강하다 보니까 수학이 훨씬 재밌더군요.


QST : 수학 연구를 위해 어떤 것들을 준비,공부해야 할까요?
ANS: 수학 연구란 순전히 상상력과 논리만을 써서 창조하는 작업입니다. 논리를 배우려면 초중고 수학 교육을 충실히 받으면 되는데, 문제는 상상력을 키우는 것은 간단한 방법이 없다는 것이죠. 제 생각에는 틀에 박힌 공부를 많이 하면 많이 하는 것만큼 상상력은 없어지는 것 같아요. 무슨 영재 교육이다 창의력 학습이다 떠드는 사람들이 있는데 제가 아는 훌륭한 수학자 중에 그런 교육 받은 사람은 없거든요. 각자 자기의 상상력을 자극해주는 일을 열심히 하는 수 밖에요. 제 경우 청소년 시절 세계 문학 작품에 심취해있었는데 돌이켜 보니 그런 것이 상상력을 키워준 것 같습니다.


QST : 학창시절 좋아했던 과목은? 이 일을 하는데 도움이 되셨나요?
ANS: 초등학교 때 미술을 매우 좋아했는데 매일 같이 그림을 그렸던 기억이 납니다. 지금 기하학을 하고 있는데, 근본적으로 멋있는 그림을 그리는 일과 비슷합니다.


QST : 학창시절 어려운 점이 있으셨나요?
ANS: 각종 암기 과목을 시험 때문에 외우느라고 고생했던 것 생각하면 끔직합니다. 요즘도 가끔 어떤 암기 과목 시험이 다가오는데 하나도 준비를 안해서 어떻게 외우나 고민하는 악몽을 꾸는 경우가 있습니다. 꿈에서 깨어나서, `참, 나는 이제 수학자니까 그런 괴로운 공부 안해도 되지' 하고 깨닫게 되면 휴-- 안도의 한숨이 나옵니다.


QST : 이 일의 매력은요? 일에 대한 만족감을 느낄 때는요?
ANS: 많은 시간을 요 문제를 어떻게 하면 풀수 있을까 이것저것 여러가지 방법을 상상하는 데 보내는데요, 연구실에 앉아서 하기도 하고 도서실에서 이책 저책 뒤적여도 보고, 산책하면서 하기도 하고, 다른 수학자들과 얘기하면서 하기도 하고, 대부분 즐거운 일입니다. 이렇게 생각하다가 문제가 풀렸을 때 희열을 느끼죠.


QST : 도전하고 싶은 일, 연구분야는요?
ANS: 기하학을 전공하고 있는데 수학의 다른 분야에 있는 재밌는 문제들에도 도전하고 싶습니다.


QST : 이 분야에 관심을 가진 청소년을 위해 한 말씀 부탁드려요.
ANS: 중고등학생 중에서 순수수학, 특히 기하학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면 참 축하드리고 싶습니다. 저는 대학에 가서야 이 분야가 재밌다는 것을 알았는데, 벌써 그것을 알았다니 그만큼 즐길 시간이 많다는 얘기니깐요. 다만 안된 것은 중고등학교 공부라는 것이 되게 재미없는 부분이 많다는 것인데요, 조금만 참고 견디면 되니까 힘내세요.


주제!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관련직업정보
수학자
관련 학과정보
수학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