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기타 > 기타상품·공간스토리텔러 목록

직업 개요

스토리텔러는 특정산업과 결합해 세분화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방송국과 스토리텔러가 연계하면 드라마 스토리텔러, 기업쪽과 연계하면 상품스토리텔러 등으로 구분된다. 특히 삶의 질이 높아지고, 상품 하나를 사더라도 그 안에 미학적 요소를 중시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스토리텔링은 상품이나 공간에도 종종 쓰이고 있다.
최근에는 커피숍이나 음식점 등이 단순히 음료나 음식을 먹는 공간이 아니라 감성적이고 친밀한 장소, 책과 문화가 있는 장소, 공동체의 느낌을 주는 장소로 소비자들에게 알려지고 있는데 이는 공간스토리텔링의 대표적인 예다. 이처럼 상품·공간스토리텔링은 이런 제품이나 공간뿐 아니라 연극·영화·애니메이션·광고·게임·대중강연·교육 등 모든 분야에서 널리 활용되는 중이다.

업무 내용

-제품 및 서비스와 연관된 스토리를 발굴한다.
-제품의 이미지 강화전략, 차별화 전략 및 가격전략 등을 수립해 제품에 담긴 감성과 이야기를 발굴한다.
-상품스토리텔러의 경우, 제품의 이미지 강화전략, 차별화 전략 및 가격 전략을 수립해 제품에 담긴 감성 요소를 끌어내고, 이를 기초로 이야기를 만들어 고객이 상품을 구매하는 데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는 일을 한다.
-공간스토리텔러의 경우, 특정 공간을 효과적으로 알리려는 목적으로 관련 스토리를 만들고 이를 전달, 확산시켜 사람들의 공감을 이끌어낸다.
-발굴한 스토리를 전략적으로 관리하고 마케팅해서 스토리를 보고 만질 수 있는 것으로 상세하게 표현한다.

필요 적성/능력

상품·공간스토리텔러로 일하기 위해서는 순수학문인 국문학을 전공하는 게 유리하며 마케팅, 경영학 분야를 전공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기본적으로 이야기를 다루기 때문에 책을 많이 읽어야 하며 예민한 감수성과 관찰력으로 사물을 포착할 수 있어야 한다. 또 포착한 것을 자신만의 방식으로 변형하고 구성하는 상상력과 사고 능력 등이 있어야 한다.

교육 / 자격

이 일을 하기 위해서는 대학에서 스토리텔링학, 문화콘텐츠학, 문예창작학, 홍보학 등을 전공하면 유리하다. 지역별 문화산업진흥원, 대학교, 한국방송작가협회 등에서 진행하는 스토리텔러 교육 등을 받는 것도 좋다. 현재 4년제 대학교의 경우 문예창작학과를 중심으로 스토리텔링 관련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동국대 문예창작학과, 한국예술종합학교 서사창작과, 강원대 스토리텔링학과 등이 대표적이다. 또 한국콘텐츠진흥원의 ‘문화콘텐츠 기획창작 아카데미’에서는 기획자, 창작자 등 콘텐츠 실무자 양성을 위한 교육도 실시 중이다.

직업 전망

최근에는 하나의 스토리가 다양한 채널로 유통돼 시너지를 창출하는 형태인 트랜스미디어 스토리텔링(transmedia storytelling)도 주목을 받고 있다. 이제 스토리텔링은 문화산업의 영역을 넘어 정치·경제·사회 등 인간의 삶과 연계된 대부분의 영역으로 급속하게 확산되고 있다. 특히 경제적 측면에서 기업의 마케팅 수단으로 각광을 받게 될 것이다. 참고로 해외에서는 스토리텔링의 역할이 점점 커지고 있고, 관련 일자리도 점점 확대되는 중이다.

관련 과학자
관련 직업정보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