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기타 > 기타사회단체활동가 목록

직업 개요

시민단체활동가는 각종 시민사회단체에서 근무하며 각 단체의 성격에 맞는 다양한 비영리 활동을 한다. 시민사회단체는 권력 감시, 인권 신장, 환경보호, 부패 방지, 복지 증진, 경제 정의 등의 전통적인 분야에서 교육, 문화, 의료 보건, 지역사회, IT, 사회적 경제, 국제 개발 등 사회 전 분야로 활동을 넓혀가고 있다. 시민단체활동가는 단체 내에서는 주로 간사(Coordinator)라는 호칭을 사용하며, 대외적으로는 사회운동가로 불리기도 한다.

업무 내용

시민단체활동가는 각 단체가 주도하는 사업 및 단체 운영에 관한 전반적인 실무를 담당한다. 시민사회단체마다 설립 목적이나 활동 방향이 매우 다양하므로 시민단체활동가의 업무 역시 전형적이지 않다. 공통적으로는 사회공익 실현을 위해 특정 사업을 기획·집행·확산하여 제도적, 정책적, 문화적으로 사회를 발전적으로 변화시키는 데 필요한 전반적인 업무를 수행한다. 활동 분야에 대한 조사와 평가를 통해 이슈를 발굴하고, 이에 대한 각종 보고서를 작성하여 기사화(보도자료), 성명(논평), 공청회, 간담회, 집회 등을 통해 여론을 형성하고 이슈화한다. 해당 이슈에 대해 시민과 전문가, 관련 이해관계자의 참여를 통해 대안을 제시하고 각종 사업(프로젝트, 캠페인, 교육, 연구, 출판 등)을 전개한다. 또한 다수의 시민사회단체는 회원들의 회비와 후원금으로 운영되므로 회원 모집과 기금 모금 등도 주요 업무이다.

필요 적성/능력

사회 전반에 대한 관심이 높고, 대안적 삶을 존중하며, 공익에 대한 열정이 있는 사람들이 시민단체활동가로 활동하고 있다.
사회 이슈에 대한 문제 제기와 정책 방향 및 대안 제시, 관련 사업 수행 등 직접적이고 포괄적인 활동을 하기 때문에 탐구심, 조사 연구 능력, 실행력, 진취성 등이 필요하다. 활동의 대부분이 대면사업이기 때문에 리더십과 친화력, 사람에 대한 이해와 통찰이 필요하다. 또한 비영리 분야 종사자로서 윤리성과 청렴성이 중요한 자질이다.

교육 / 자격

채용 시 학력에 제한을 두고 있지 않으나 시민사회단체의 활동 분야가 세분되고 전문화되는 추세여서 관련 분야의 학사 또는 석사학위 이상을 소지하고 지식과 경험을 갖춘 자가 지원하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대졸 이상의 학력을 갖추는 것이 유리하다. 주로 사회학, 행정학, 법학, 사회복지학, 경제학 등 인문사회계열 전공자가 지원하나, 특정 학력이나 전문 학위를 갖추는 것보다 다양한 사회 활동 경력을 갖는 것이 좋다. 일부 대학 및 대학원의 NGO 관련 과목의 경우 시민사회단체에서 인턴으로 활동하면 학점으로 인정받을 수 있는 코스가 개설되어 있다.

직업 전망

향후 10년간 시민단체활동가의 고용은 다소 증가하는 수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사회가 점점 복잡해지고 다원화됨에 따라 각종 사회문제와 갈등이 심화되고 사각지대가 늘었다. 이에 우리 사회의 문제와 약자들의 고충을 찾아 해소하고 지원하는 노력이 요구되고 있다. 한편으로는 시민의 권리와 권익보호에 대한 요구가 강화되고 있다. 따라서 시민단체의 적극적인 활동이 필요하며, 앞으로 시민단체활동가의 수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최근 국가와 사회의 운영에서 협치(governance)가 강조되면서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참여와 소통, 조정과 중재가 매우 중요해졌다. 시민단체활동가들이 협치 과정에서 코디네이터로서의 역할을 해내고 있으며 이에 대한 사회적 수요와 기대가 점점 더 커지고 있다.

관련 과학자
관련 직업정보
정치학 정보사회학 경제학 언론정보학 사회복지학
사진올리기 바로가기